무속인들 치성터 된 삼암돈대… 관심이 필요합니다

외포리 앞 바다는 물살이 셉니다. 밀물이 져서 바닷물이 밀려들어올 때면 바다는 온통 뒤척이며 을러댑니다. 물살이 이리도 셌으니 바다를 메워 땅을 넓힐 때도 메울 생각을 못했을 테지요. 원래의 강화도는 지금처럼 평야가 넓지 않았어요. 고려 시대 때부터 조선 말엽까지 바다를 메워 땅을 넓히는 간척을 해서 지금의 강…

기사 더보기